티스토리 뷰

항암+펜벤다졸알밴다졸 5개월의 효과, 폐암 투병 중 김철민 근황-풍문으로 들었쇼

풍문쇼에서는 폐암 투병 중인 개그맨 김철민의 근황이 공개됐다. 

김철민은 폐암 시한부로 3개월을 판정받았었다.

김철민은 "나는 한 3개월밖에 못 살 줄 알았다. 근데 벌써 지금 5개월째다.

 

가면 갈수록 더 건강해지고 있고, 환경에 적응 잘해서, 잘 견뎌내서 하루하루 빠르게 좋아지고 있다"는 희소식을 전했다. 

이어 "2019년 8월 폐 선암 4기 판정을 받았다. 암세포가 간, 임파선, 뼈 등에도 전이돼 통증 때문에 마약 패치를 붙이지 않으면 잠을 못 잔다.
그리고 12시간마다 먹는 진통제가 있고"라며 "항암 치료, 방사선 치료, 진통제 처방 외에는 없다. 수술이 불가능한 상태이기 때문"이라고 설명한 김철민. 


그는 "2019년 9월 미국의 조 티펜스가 암으로 3개월 밖에 못 산다는 선고를 받았는데 강아지 구충제 먹고 3개월 만에 암이 완치됐다는 영상을 팬이 보내줘 보게 됐다.
말도 안 된다고 생각했는데 미국에 있는 팬(신디 김)이 펜벤다졸을 보내줘 먹다보니까 잘 맞고 항암 치료도 잘 맞아 지금 잘 견뎌내고 있는 것 같다"고 밝혔다. 

이어 "2019년 10월 6일부터 펜벤다졸 복용을 시작했는데 12월에 피 검사하니까 정상으로 나오고, 폐 암세포도 줄고, 간수치도 잘 나오고, 비염도 싹 사라졌다. 실제로 CT 사진으로 알 수 있듯이 크기도 확연하게 줄어들었다.
그리고 요즘엔 사람이 먹는 구충제 알벤다졸 까지 먹고 있다 보니까 기적이 일어나고 있지 않나 생각을 하고 있다"고 추가했다. 

김철민은 자신이 이만큼 좋아지고 있는 것은 '펜벤다졸이 5, 항암치료가 4, 그리고 여러분의 격려와 응원이 1이라고 생각한다'고도 했다"고 덧붙였다. 
개그맨 김철민씨가 완치되어 한국의 조티펜스로 많은 말기암 환자분들에게 희망이 되기를 바랍니다.

강아지구충제(펜벤다졸) & 사람구충제 알벤다졸 복용법 스케줄과 암치료 효과를 높일 수 있는 보조제(비타민E,커큐민,CBD오일또는 들기름)

댓글
댓글쓰기 폼